• 금새록 인스타그램
배우 금새록이 '골목식당' 마지막 촬영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금새록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제작진과 찍은 단체 사진을 올렸다.

그는 "'골목식당' 마지막 촬영을 마쳤다. 지난 육 개월 동안 '골목식당'과 함께 할 수 있어 감사했다"며 "매주 목요일 백 대표님, 성주 선배님, 우진 피디님, 경 작가님, 지원씨피님 모든 스태프 분들과 함께한 시간 잊지 못할 거다. 정말 고생 많으셨다"고 밝혔다.

"아껴주신 마음들 오래오래 기억하겠다. 온 마음 다해 감사하다"고 인사한 금새록은 "마지막 방송까지 아직 한 달이 남았으니 끝까지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금새록은 지난 5월 '골목식당'의 새 MC로 합류해 백종원, 김성주와 호흡을 맞춰 왔다.

지난 2018년 1월 첫 방송된 '골목식당'은 연내 마지막 방송을 내보내며 4년 만에 종영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5 23:48:2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