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CJ ENM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영화 '보이스'(감독 김선, 김곡)가 100만 관객 돌파를 향해 속도를 내고 있다.

25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보이스'는 24일 3만9121명의 관객을 끌어모아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누적 관객 수는 80만777명이다. 10일 연속 흥행 1위를 유지 중인 '보이스'가 100만 고지를 밟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이어 박정민, 임윤아 주연의 '기적'이 같은 날 1만5191명, 누적 38만1028명으로 2위에 올랐다. 또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일일 1만3171명, 누적 161만7136명으로 3위를 차지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25 09:39:2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