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넷플릭스 코리아 유튜브 캡처
'D.P.' 조현철이 조석봉 캐릭터를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넷플릭스 코리아는 12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디피 조석봉, 황장수, 류이강, 문영옥 본캐 등판 D.P. 연기의 신들 조현철, 신승호, 홍경, 원지안의 특별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이날 영상 속 조현철은 "이런 역할을 안 하려고 했었다. 근데 사주를 봤더니 이런 역을 해야 풀린다더라. 거절하지 말고 하라고 해서 감독님 앞에서는 그냥 고민하는 척 했다. 속으로는 '해야겠다' 생각하고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촬영하면서 가장 힘들었던 장면에 대해서는 "영화관 가기 전에 터미널 장면이 있다. 그냥 한번 뛰어가는 추격 신을 찍는데 제가 저혈압이 약간 있어서 좀 아찔했다"고 털어놔 눈길을 모았다.

한편 조현철은 넷플릭스 'D.P.'에서 조석봉 일병 역을 열연해 많은 호평을 받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6 10:39:32   수정시간 : 2021/09/16 10:41:0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