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스테이씨가 데뷔 후 처음으로 10만 장 이상의 초동 판매 기록을 달성했다.

지난 13일 국내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지난 6일 발매된 스테이씨(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의 첫 번째 미니앨범 ‘STEREOTYPE(스테레오타입)’은 초동 판매 수량(집계 기준 9월 6일~9월 12일) 114,203장을 기록했다.

스테이씨는 앨범 발매 첫째 날에만 총 43,617장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자체 최고 초동 기록이었던 두 번째 싱글 ‘STAYDOM’의 35,518장을 단 하루 만에 경신했다. 이어 총 114,203장의 초동 판매량을 기록, 전작보다 무려 3배 이상 증가한 초동 최고 기록을 달성했다.

또한, 이번 앨범을 통해 데뷔 10개월 만에 초동 10만 장 고지를 밟는 데 성공했다. 특히 10만 장 이상의 단일 앨범 초동 판매량은 2020년 데뷔한 걸그룹 중 최초이자 유일한 기록이라는 점에서 더욱 놀라움을 자아낸다.

그뿐만 아니라 스테이씨는 ‘STEREOTYPE’으로 역대 걸그룹 단일 앨범 초동 판매량 순위(아티스트 기준)에서도 블랙핑크, 아이즈원, 트와이스, 레드벨벳, 있지, 마마무, (여자)아이들에 이어 8위에 등극하는 기염을 토했다.

스테이씨는 이번 주에도 음악방송 출연 및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4 07:54:0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