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이 공현주를 의심했다.

13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하이클래스'에서는 자신의 남편 죽음과 관련해 차도영(공현주)을 의심하기 시작한 송여울(조여정)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송여울은 자신이 그동안 받았던 수상한 택배의 근원지가 제주도라는 사실을 흥신소를 통해 알아냈다.

그런가 하면 이후 손에 쥔 CCTV에는 감금 사건이 있었던 아들 이찬(장선율)이 도망치고 뒤를 쫓는 차도영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결국 차도영의 레스토랑을 찾아간 송여울은 차도영에게 아들을 갇히게 한 날의 행적은 물론 남편과는 어떤 관계였는지 추궁해 눈길을 끌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4 07:40:4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