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비욘드제이·스튜디오N·JTBC스튜디오
‘알고있지만’ 송강, 한소희가 첫 회부터 아찔한 케미로 시청자들을 홀릴 전망이다.

JTBC 새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연출 김가람, 극본 정원, 제작 비욘드제이·스튜디오N·JTBC스튜디오/원작 네이버웹툰 '알고있지만' 작가 정서)측은 첫 방송을 앞둔 19일, 유나비(한소희)를 홀리는 박재언(송강)의 모습을 공개했다. 출구 없는 박재언의 덫에 갇힌 유나비의 모습이 두근거림과 함께 호기심을 더한다.

사진 속에는 박재언의 거침없는 3단 직진이 담겨있다. 벽에 등을 기대고 선 유나비, 자신에게 성큼 다가서는 박재언을 향한 눈빛엔 떨림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숨결까지도 맞닿을 만큼 가까운 두 사람의 거리는 짜릿한 설렘을 부른다.

이어진 사진 속 두 사람의 분위기는 180도 달라진다. 대학생다운 풋풋함이 묻어나는 박재언과 유나비. 박재언의 달콤한 시선을 받는 유나비의 얼굴은 왠지 모르게 복잡하다. 강렬했던 첫 만남 이후, 뜻밖의 장소에서 재회한 두 사람의 관계는 어떻게 변해갈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이날 방송되는 ‘알고있지만’ 1회에서는 박재언과 유나비의 운명적인 만남이 그려진다. 사랑을 믿지 않는 유나비가 좀처럼 알 수 없는 마성의 남자 박재언을 만나며 겪는 감정 변화가 설렘을 자아낼 예정이다.

제작진은 “박재언과 유나비의 감정 변화에 집중해 달라. 알고 있지만, 그럼에도 빠져들 수밖에 없는 연애의 민낯을 그린다. 기존 청춘물과 결이 다른 ‘단짠맵’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동명의 인기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알고있지만’은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박재언의 하이퍼리얼 로맨스를 그린다. 이날 밤 11시 첫 방송 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9 16:14:1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