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핑클 갤러리 인스타그램
가수 이효리가 그룹 핑클 데뷔 23주년을 기념하는 팬들의 전광판 선물을 찾아 인증샷을 전했다.

핑클 갤러리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은 16일 "압구정역에 게시된 핑클 데뷔 23주년 기념 전광판에 리더 이효리님이 깜짝 방문을 해주셨다"는 글과 함께 이효리의 영상과 사진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이효리는 지하철역에 걸린 팬들의 전광판 선물을 찾아 둘러본 뒤 카메라를 향해 눈웃음을 지었다.

편한 옷차림에 모자를 쓴 이효리는 전광판 앞에서 차렷 자세로 인증샷을 찍기도 했다.

핑클은 지난 1998년 1집 '블루 레인'을 발매하며 데뷔해 올해 23주년을 맞았다.

1세대 걸그룹의 전설로 불리는 핑클은 '내 남자 친구에게' '영원한 사랑' '나우' '영원' '루비' 등 여러 히트곡으로 활동했으며 지난 2019년 9월 14년 만에 새 싱글 '남아있는 노래처럼'을 공개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6 20:51:2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