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이 중국인 남편 진화의 신분조작설을 반박했다.

함소원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 진화의 정체를 의심하는 내용의 기사 목록을 올리고 "여러분, 우리 귀여운 남편이 연습생 시절 매니저분과 함께 행사간 것이 왜 이렇게 기사화 되는 걸까요?"라며 "남편, 시어머니, 혜정이는 기사화 안 되게 해주시면 안 될까요?"라고 적었다.

이어 "가족만큼은 가정만큼은 건드리지 말아달라"고 덧붙였다.

앞서 연예 전문 유튜버 이진호는 전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함소원 남편 이름도 가짜? 진화 과거와 충격 정체'란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진호는 해당 영상에서 함소원 남편에 대해 '진화'란 이름은 가명이며, 그가 2013년과 2016년 중국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했으나 탈락한 뒤 한국에서 아이돌 연습생 생활을 했다고 주장했다.

또 "함소원은 당초 진화와 중국 심천에서 만났다고 밝힌 바 있지만 제보자에 따르면 진화가 당시 심천의 한 술집에서 노래를 부르는 일을 직업으로 삼았다고 한다"며 의혹을 제기했다.

한편 함소원은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소개한 중국 시부모의 별장이 숙박 공유 서비스를 통해 잠시 대여한 곳이며 시어머니 막냇동생의 목소리 대역을 했다는 등의 조작 방송 의혹에 휩싸였으나 별다른 해명 없이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7 17:13:4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