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TV조선 '미스트롯2'
'미스트롯2' 김다현이 김수민을 이기고 다음 라운드에 직행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에서는 본선 2차 1대1 데스매치를 벌이는 김다현과 김수민의 무대가 펼쳐졌다.

청학동 김봉곤 훈장의 딸로 잘 알려진 김다현은 데스매치 무대를 준비하면서 노래와 관련된 비룡산에 올라 회룡포를 내다보며 가사를 이해했다.

본 무대에 오른 김다현은 진한 감성으로 '회룡포'를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김다현에 맞선 김수민은 나훈아의 '고장난 벽시계'를 선곡해 흥겨운 무대를 전했다.

김수민은 노래 도중 밸리댄스 의상으로 변신한 뒤 머리 위에 칼을 얹은 채 밸리댄스를 추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장윤정은 김다현의 무대에 "지난번 마스터 오디션 때 평소에 갖고 있던 실력에 비해서 불안한 모습을 보여줘서 걱정을 많이 했는데 오늘은 완벽에 가까운 것 같다"고 칭찬했다.

장윤정의 칭찬에 눈물을 쏟은 김다현은 투표 결과 9표를 얻어 2표에 그친 김수민을 물리치고 다음 라운드에 직행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5 01:01:0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