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SBS '맛남의 광장'
'맛남의 광장' 백종원이 이지아의 요청에 팟시금치무쌉을 다시 한번 선보였다.

14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배우 이지아와 함께 포항으로 가 시금치 요리에 나선 맛벤져스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지아는 포항 숙소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 "시금치로 태국 요리 해주신 거 있잖나"라며 팟시금치무쌉을 먹고 싶다고 말했다.

이지아의 요청에 백종원은 "오늘 경험하게 해줘야겠다"며 팟시금치무쌉 요리를 예고했다.

숙소에 도착해 시금치 한상 차림을 준비하던 백종원은 시금치무침, 시금치된장국에 이어 팟시금치무쌉을 만들기 시작했다.

그는 "태국식으로 해볼까, 진짜?"라며 절구에 마늘과 고추를 넣고 빻았다.

요리를 돕던 이지아는 절구질을 하다 눈이 매워 눈물을 글썽였다. 그는 주변의 요청에 마늘을 빻으며 드라마 '펜트하우스' 속 감정신을 재연해 눈길을 끌었다.

팟시금치무쌉은 절구에 빻은 마늘, 고추에 돼지 뒷다릿살 다짐육과 설탕, 굴소스, 진간장, 노두유, 시금치, 액젓 등을 넣고 볶아 만들었다.

밥에 팟시금치무쌉을 올려 한입 크게 먹은 이지아는 "맛있다"며 끊임없이 숟가락을 입에 가져갔다.

양세형은 팟시금치무쌉의 맛에 대해 "겉에 묻은 양념들이 싹 벗겨져 나가면 시금치의 단맛이 난다"며 "짠으로 갔다가 단으로 간다"고 표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4 22:04:5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