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tvN '여신강림'
'여신강림' 문가영이 롤모델 고우리를 만나 사인을 받았다.

13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서는 이수호(차은우)의 도움으로 셀레나(고우리)를 만나는 임주경(문가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수호는 임주경과 데이트를 하다 "네가 좋아하는 사람 아니냐"며 메이크업 시연 중인 셀레나를 가리켰다.

환호성을 지르며 셀레나에게 향한 임주경은 셀레나가 낸 메이크업 퀴즈를 맞혀 선물을 받고 기뻐했다.

선물을 들고 화장실에 간 임주경은 셀레나와 마주치자 "저 언니 왕팬, 찐팬이다"라며 사인을 요청했다.

임주경은 "사연이 길지만 언니는 저를 다시 태어나게 해주신 분"이라며 "저 화장 잘 한다고 하는데 저 언니 영상 보고 배웠다"고 말했다.

사인을 해준 셀레나는 임주경의 얼굴을 살펴본 뒤 "거지 같다"고 말했다. 셀레나는 "내 영상 보고 배웠다면서 어떻게 립 컬러 초이스를 이렇게 하지?"라며 임주경의 메이크업을 직접 수정했다.

셀레나는 "어설프게 하고 다닐 거면 나보고 화장 배웠다는 소리 하지마"라고 지적한 뒤 "고맙다"고 인사하는 임주경에게 "그래도 나 화장 처음 할 때보다는 잘 하는 거다. 기죽지 말고 열심히 해"라고 응원 메시지를 남기고 자리를 떠났다.

한편 이날 '여신강림'에 셀레나 역으로 특별출연한 고우리는 그룹 레인보우 출신의 배우로 드라마 '빛나는 로맨스' '기분 좋은 날' '여왕의 꽃' '하나뿐인 내편' '슬플 때 사랑한다' 등에 출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4 01:29:5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