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롯데리아 제공
[스포츠한국 임현지 기자] 롯데리아가 서울 강남 선릉점에 비대면 ‘무인 픽업’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주문부터 수령까지 전 과정이 무인화로 운영된다. 무인 주문기기를 통해 주문한 후 발급되는 영수증 하단 바코드를 인증하면 픽업함에서 제품을 수령할 수 있다.

매장은 고객과 배달기사 픽업 동선을 분리했으며, 온도 유지를 위해 핫(HOT)·콜드(CLOD) 영역을 나눴다.

롯데GRS 관계자는 “선릉점은 비대면 시스템을 고객 동선에 맞춰 편리성을 극대화한 매장”이라며 “향후 완전한 무인 자동화 시스템 구축을 통한 푸드테크 활용안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4 09:46:4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