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조민욱 기자] 휴마시스는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 약 3000테스트를 베트남 보건부에 기부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기부는 휴마시스의 베트남 현지 법인인 휴마시스 비나와 베트남 보건부 간 논의를 통해 이뤄졌다. 휴마시스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 3000테스트는 베트남 보건부에 기부될 예정이며, 이중 일부는 확진자가 많이 발생하는 베트남 박닌성에 공급된다.

해당 키트는 감염이 의심되는 환자의 비인강 도말 검체를 한번만 채취해도 양성 및 음성의 결과를 15분 이내에 확인할 수 있다. 국내 임상시험에서 바이러스에 감염된 양성인 환자를 양성으로 진단할 수 있는 민감도 약 89.4%, 바이러스가 없는 정상인을 확인하는 특이도 100%의 성능을 가진 것으로 평가받았다.

베트남은 지난 4월27일부터 4차 펜데믹을 겪고 있으며, 이 기간 30개 시도에서 6000건의 확진 사례가 나타나고 있다.

이에 베트남 보건부는 5K(마스크 착용, 방역 소독, 거리두기, 집합 금지, 의료 신고)로 불리는 방역 수칙을 기반으로 다양한 방지책을 실시하고 있다. RT-PCR 테스트만을 사용하기로 한 기존 방침에서, 신속한 항원진단 키트를 적극 권장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0 14:00:2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