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허문회. ⓒ스포츠코리아
[스포츠한국 남궁휘 기자] 롯데 자이언츠의 허문회 감독이 경질됐다.

롯데 자이언츠는 11일 홈페이지를 통해 “신임 감독으로 래리 서튼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허문회 감독이 경질된 것이다. 이어 구단은 "서튼 감독이 그동안 퓨쳐스팀(2군)을 이끌며 보여준 구단 운영 및 육성 철학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세밀한 경기 운영과 팀 체질 개선을 함께 추구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또한 "롯데는 향후 팬들의 바람과 우려를 더욱 진지하게 경청하고, 겸허히 받아들일 뿐 아니라 앞으로 재미있는 야구와 근성 있는 플레이로 보답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롯데 구단은 “이번 결정에 대해 구단과 감독이 가고자 하는 방향성 차이가 지속된 데 따른 것”이며 “이석환 대표는 그동안 팀을 이끌어 준 허문회 감독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1 12:04:1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