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LG, 새 용병 페타지니 영입



성환희 기자 hhsung@sportshankook.co.kr

LG가 외국인투수 제이미 브라운을 퇴출시키고 일본프로야구 홈런왕 출신의 용병타자 로베르토 페타지니(37)를 영입했다.

LG는 12일 브라운의 대체 외국인선수로 베네수엘라 출신의 좌타자인 페타지니와 계약금 3만 달러, 연봉 22만 달러 등 총 25만 달러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페타지니는 올시즌 멕시칸리그 팀인 멕시코 디아블로스에서 37경기에 출전, 타율 3할7푼2리에 6홈런, 27타점을 기록했다.

특히 페타지니는 지난 99년부터 2004년까지 6년 동안 일본프로야구 센트럴리그 야쿠르트(99~2002년)와 요미우리(2003ㆍ2004년)에서 활약하는 동안 홈런왕 2차례(99년ㆍ2001년), 타점왕 1차례(2001년)를 포함해 일본 통산 223개의 홈런과 594타점, 타율 3할1푼7리를 기록한 최고 용병 출신이다.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2008 프로야구 선발투수 예고/ 13일] •  [프로야구 중간순위] 5월11일 현재
•  '앙숙' 김성근-김경문 또? 3R 전운 감돈다 •  SK, 역대 두 번째 '최소경기 30승' 도전


•  '죽음의 9연전' 두산 상승세 비결 알고보니.. •  양준혁 2군행 굴욕? 부진해도 '5번' 이유는..
•  홈런1위 클락 '팬들이 원하면 귀화' 발언에.. •  LG '요미우리 홈런왕' 페타지니 영입
•  '극과극' KIA-우리 그럴만한 이유 있었네! •  '죽음의 9연전' 결과는 바로 예상적중(?)
•  [서정환의 이야기] 트레이드 두려워 말라 •  [포토] '롱~다리' 한영, 화끈한 쇼트팬츠 시구
•  두산 김재호, 공수서 알토란 활약' 눈길' •  이종범 "가릴 처지가… 1루수도 할만해"
•  로이스터-가르시아 '오심 항의' 뜨겁다 •  사상 2번째 전구장 매진… 거침없는 흥행
•  김재박 "감독된 이후 최악의 시간" 고백 •  김동주, 우즈 제치고 '잠실 홈런왕' 눈앞
•  '신바람' KIA 연승행진의 힘은 바로… •  서재응 '역시 컨트롤 아티스트'
•  잇단 난조… 롯데 '임경완 실험' 언제까지 •  잇단 '불쇼 악몽' 로이스터 매직도 흔들!
•  약점 들통? 가르시아 "나도 깜짝 놀랐다" •  이대호 "30개는 칠 수 있지만.. 홈런왕 포기!"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5/12 21:27:33   수정시간 : 2020/02/07 18:56:2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