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45
     하이키, 평균신장 171cm…돋보이는 건강미
  • 다음
그룹 하이키(HI-KEY)가 지난 5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첫 번째 싱글 앨범 '애슬레틱 걸(ATHLETIC GIRL)' 쇼케이스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하이키는 서이, 리이나, 옐, 시탈라로 구성된 4인조 걸그룹이다. 영어 'high-key'에서 착안한 팀명처럼 당당하고 건강한 아름다움을 지향한다.

하이키의 데뷔곡 '애슬레틱 걸'은 입체적인 사운드와 절제미가 돋보이는 힙합 장르로, 내면의 강인함을 추구하는 팀의 정체성을 담고 있다.

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