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2
    `프로포폴 투약` 하정우, 혐의 인정
  • 다음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의 첫 공판을 마친 배우 하정우(본명 김성훈)가 10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을 나서고 있다. 하 씨는 혐의를 모두 인정, 검찰은 하씨에게 벌금 1천만원을 구형했다.
(서울=연합뉴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