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손흥민 ⓒ대한축구협회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캡틴'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선제골을 뽑아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2일(한국 시간) 오후 10시 30분부터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이란과 2022 FIFA(국제축구연맹)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4차전 원정 경기를 펼치고 있다.

후반이 진행중인 가운데, 손흥민의 선제골로 한국이 앞서가고 있다.

손흥민은 후반 2분에 선제골을 넣었다. 상대 뒷공간을 허무는 패스를 아크 정면 근처에서 건네 받은 손흥민은 저돌적인 드리블 후 오른발 슈팅으로 이란의 골망을 흔들었다.

한국은 1-0으로 경기를 리드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2 23:42:2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