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손흥민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기분 좋은 2가지 기록을 세웠다.

토트넘은 3일 오전 3시15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셰필드 유나이티드와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홈 경기에서 가레스 베일의 해트트릭과 손흥민의 골로 4-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승점 56점이 된 토트넘은 2계단 오른 5위로 순위를 끌어올렸다. 4위 첼시와는 승점 4점 차다.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 마지노선인 4위권에 안에 들기 위해 승점이 절실했던 토트넘은 원했던 결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손흥민은 이날 풀타임으로 출전해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도움을 먼저 기록했다. 팀이 1-0으로 앞서던 후반 15분 손흥민은 하프라인 측면 근처에서 중앙에 있던 베일에게 볼을 내줬다. 베일은 폭풍 드리블로 골키퍼 앞까지 볼을 끌고 들어간 후 직접 골로 마무리까지 했다. 손흥민의 2시즌 연속 10골-10도움이 완성되는 순간이었다.

손흥민의 골은 팀이 3-0으로 앞서던 후반 31분에 나왔다. 박스 모서리 근처에서 절묘한 궤적으로 날아가는 슈팅으로 팀의 네 번째 골을 터트렸다.

이 골로 손흥민은 2016~2017시즌 자신이 세운 한 시즌 최다골(21골) 타이기록을 세웠다.

올 시즌 손흥민은 EPL 16골, 리그컵(카라바오컵) 1골,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4골 등 모든 대회에서 총 21골을 터트리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3 05:22:3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