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토트넘 SNS 캡처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선발 출격 한다.

토트넘은 5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풀럼과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원정 맞대결을 펼친다.

지난달 28일 번리전에서 리그 2연패를 끊어낸 토트넘은 풀럼을 제물로 연승에 도전한다.

번리전에서 토트넘은 ‘K(케인)-B(베일)-S(손흥민)’ 라인 덕에 승리를 챙겼다. 베일이 2골 1도움으로 부활을 알렸다. 2골은 모두 손흥민이 도왔다. 케인도 1골을 터트렸다.

풀럼전에서 세 선수가 선발로 나서 다시 승리 사냥에 나선다.

토트넘은 손흥민, 해리 케인, 가레스 베일을 비롯해 델리 알리, 탕기 은돔벨레,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 벤 데이비스, 다빈손 산체스, 토비 알데르베이럴트, 맷 도허티, 위고 요리스(골키퍼)를 선발 출격 시킨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5 02:04:2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