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이 경기 시작과 함께 리그 7호골을 작렬했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오전 0시 30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홈경기에 선발 출전, 경기 시작 1분 만에 골을 작렬했다.

토트넘은 웨스트햄의 공격을 한 차례 막아낸 후 바로 역습에 나섰다. 이 때 케인이 왼쪽으로 파고드는 손흥민에게 롱패스를 연결했고, 이를 이어 받은 손흥민이 왼쪽 박스 내에서 수비수 한 명을 제친 후 오른 발로 감아차 웨스트햄 골망을 갈랐다.

이로써 손흥민은 시는 8호골이자 리그 7호골을 작렬, 리그 득점 공동 선두에 나섰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9 00:35:5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