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대한축구협회 제공
축구대표팀의 북한 평양 원정 생중계 여부는 내일인 14일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15일 오후 5시 30분으로 예정된 축구대표팀의 북한 평양 원정 경기는 여전히 중계가 미정이다.

중계 협상은 14일에는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전망은 매우 어둡다고 한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H조 3차전 북한 원정을 위해 축구대표팀은 13일 중국으로 출국해 비자발급을 위해 하루 머문 후 14일 오후 북한에 들어간다. 이미 취재 기자단 등의 방북은 불가됐고 선수단과 임직원만 북한으로 향한다.

공중파 3사는 일단 15일 오후 5시 30분 열리는 중계를 위해 방송시간을 빼놓긴 했지만 무산될 가능성도 높다. 축구대표팀의 경기가 생중계되지 않는 경우는 거의 없었기에 생중계가 되지 않을 경우 이후 녹화중계는 언제가 될지마저 관심일 수밖에 없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3 13:51:2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