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연합뉴스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노르웨이전에 나설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의 선발명단이 공개됐다. 이민아(고베아이낙)는 선발에서 제외됐고, 여민지(수원도시공사)가 최전방 공격수 역할을 맡는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8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각) 프랑스 랭스 스타드 오귀스트-들론에서 열리는 노르웨이와의 2019 여자월드컵 조별리그 A조 최종전에서 격돌한다.

앞서 프랑스에 0-4, 나이지리아에 0-2로 잇따라 완패한 한국은 이날 노르웨이를 크게 이기고, 같은 시각 나이지리아가 프랑스에 크게 져야 16강 진출을 위한 경우의 수를 따져볼 수 있다.

한국은 여민지를 필두로 문미라와 지소연 강채림 이금민이 2선에 포진하는 4-1-4-1 전형을 가동한다.

수비형 미드필더 역할은 조소현이 맡는 가운데 이은미와 김도연 신담영 장슬기가 수비라인에 선다. 골키퍼는 김민정.

  • ⓒ대한축구협회
11명 가운데 4명은 이번 대회 첫 선발이다.

한국과 노르웨이전은 KBS2를 통해 생중계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8 03:33:22   수정시간 : 2019/06/18 04:16:3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