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축구결과 사진=연합뉴스
대한민국 우크라이나 경기가 펼쳐진 가운데 박지성이 U-20 결승 후배들을 응원했다.

대한민국 U-20 대표팀은 16일 오전(한국시간)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전에서 1-3으로 패했다.

이날 박지성은 국제축구연맹(FIFA)이 초청한 레전드 자격으로 참석해 후배 선수들의 경기를 직접 관전했다.

한편 한국은 우크라이나에 3골을 내주며 1-3으로 패했지만, 이강인은 이번 대회 7경기 동안 2골 4도움으로 FIFA 선정 이번 대회 골든볼 수상자가 됐다.

  • 이강인 골든볼 수상 사진=연합뉴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6 07:22:06   수정시간 : 2019/06/16 07:43:2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