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대한축구협회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나이지리아전에 나설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의 선발명단이 공개됐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2일 오후 10시(이하 한국시각) 프랑스 그르노블 스타드 데잘프에서 열리는 2019 여자월드컵 조별리그 A조 2차전에서 나이지리아와 격돌한다.

이날 한국은 정설빈(인천현대제철)이 최전방 공격수 역할을 맡고 이금민(경주한수원)과 지소연(첼시WFC) 이민아(고베아이낙) 강채림(인천현대제철)이 2선에 포진하는 4-1-4-1 전형을 가동한다.

조소현(웨스트햄)이 수비형 미드필더 역할을 맡는 가운데 장슬기와 김도연(이상 인천현대제철) 황보람(화천KSPO) 김혜리가 수비라인을, 김민정(이상 인천현대제철)이 골문을 각각 지킨다.

지난 프랑스와의 개막전과 비교하면 이민아 강채림이 새롭게 선발로 나서고, 이영주(인천현대제철) 강유미(화천KSPO)가 교체명단으로 빠졌다.

  • ⓒ대한축구협회
나이지리아의 피파랭킹은 38위로 한국(14위)보다 더 낮다. 한국과 나이지리아의 맞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1차전에서 한국은 프랑스에 0-4로, 나이지리아는 노르웨이에 0-3으로 졌다.

한국과 나이지리아의 맞대결은 MBC스포츠+와 KBSN스포츠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2 21:13:0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