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대한축구협회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에콰도르전에 나설 대한민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의 선발명단이 공개됐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2일 오전 3시30분(이하 한국시각) 폴란드 아레나 루블린에서 열리는 2019 U20 월드컵 4강전에서 에콰도르와 격돌한다.

한국은 이강인(발렌시아)과 오세훈(아산무궁화)이 투톱을 구축하는 3-5-2 전형으로 나선다.

고재현(대구FC)과 정호진(고려대) 김세윤(대전시티즌)이 중원에서 호흡을 맞추고, 최준(연세대)과 황태현(안산그리너스)이 양 측면 윙백 역할을 맡는 형태다.

이재익(강원FC)과 김현우(디나모 자그레브) 이지솔(대전)은 스리백(Back3)을, 이광연(강원)은 골문을 각각 지킨다.

  • ⓒ대한축구협회
전세진(수원삼성)과 엄원상(광주FC) 조영욱(FC서울) 김정민(FC리퍼링) 등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한국은 앞서 승부차기 끝에 세네갈을 꺾고 36년 만에 4강에 진출했다. 에콰도르는 미국을 2-1로 제압하고 사상 처음 4강에 올랐다.

한국과 에콰도르전 승리팀은 앞서 이탈리아를 1-0으로 꺾고 결승에 선착한 우크라이나와 결승전에서 격돌한다.

한국과 에콰도르전 중계는 KBS2와 MBC, SBS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2 02:28:23   수정시간 : 2019/06/12 02:44:5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