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손흥민이 아시아 선수 역대 유럽챔피언스리그 최다골 기록을 새로 세웠다.

손흥민은 18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멀티골을 기록하며 팀의 4강 진출의 일등공신이 됐다.

손흥민은 팀이 0-1로 뒤지던 전반 7분과 10분 연거푸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팀은 난타전 끝에 이날 맨시티에 3-4로 패배했다. 그러나 토트넘은 1·2차전 합산스코어에서 동률을 이룬 뒤 원정다득점 우선 규정에 의해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손흥민의 2골이 결정적인 역할을 해냈다.

이날 경기 후 영국의 미러는 "12년된 챔피언스리그 기록이 손흥민의 맨시티전 골로 깨졌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은 이번 득점으로 새로운 역사를 써냈다. 손흥민은 아시아인 중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가장 많은 골을 넣은 선수가 됐다"며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12골을 넣은 손흥민은 디나모 키예프에서 뛰었던 우즈베키스탄의 막심 샤츠키흐의 11골을 넘어섰다"고 보도했다.

마지막으로 "이 한국인에게는 완벽한 밤이었다"며 손흥민의 아시아 선수 역대 최다 챔피언스리그 득점 기록 경신을 축하했다.

레버쿠젠과 토트넘을 거치며 손흥민은 챔피언스리그에서만 12골을 넣었다. 이제 그 어떤 아시아인도 손흥민만큼 챔피언스리그에서 많은 골을 넣은 선수가 없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18 13:29:3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