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유로파리그 8강 조추첨이 완료됐다.

15일(이하 한국시각) 스위스 니옹의 유럽축구연맹(UEFA) 본부에서는 2018~2019 UEFA 유로파리그 8강 조추첨이 열렸다.

대진 추첨은 네덜란드의 전설 피에르 판 호이동크가 진행했다.

유로파리그 8강에는 스페인 2팀(발렌시아 비야레알), 잉글랜드 2팀(아스널, 첼시), 독일(프랑크푸르트), 이탈리아(나폴리), 포르투갈(벤피카), 체코(슬라비아 프라하) 1팀이 참가했다.

나폴리는 렌을 극적으로 이기고 올라온 아스날과 맞붙게 됐다. 이강인의 소속팀 발렌시아는 같은 스페인의 비야레알과, 벤피카는 프랑크푸르트와 슬라비아 프라하는 첼시와 맞붙게 됐다.

▶UEL 8강 대진표

나폴리(이탈리아)-아스널(잉글랜드)
비야레알(스페인)-발렌시아(스페인)
벤피카(포르투갈)-프랑크푸르트(독일)
슬라비아프라하(체코)-첼시(잉글랜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5 21:20:1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