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메시가 FC바르셀로나의 새로운 캡틴이 됐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FC바르셀로나는 11일(이하 한국시간) 작년까지 팀에서 뛰었다가 올해 일본 빗셀 고베로 떠난 안드레 이니에스타의 뒤를 이어 올 시즌 새 주장을 메시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메시는 지난 2015년부터 바르셀로나 부주장으로 뛰며 이니에스타를 도왔다. 아르헨티나 대표팀에서는 예전부터 주장을 맡아온 바 있다.

오는 12일 세비야와의 스페인 수페르코파 경기부터 메시는 주장 완장을 차고 팀을 이끈다. 부주장은 세르지오 부스케츠, 제라르 피케, 세르지 로베르토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1 09:42:0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