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김학범 아시안게임 대표팀 감독이 백승호와 이강인을 특별히 언급하며 아쉽게 제외해야했던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16일 오전 10시 서울 종로구 축구회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할 남녀 대표팀 명단이 발표됐다. 김학범 감독과 이민성, 김은중, 차상광 코치도 함께 자리했다.

  • ⓒ대한축구협회
이승우, 황희찬, 김민재 등 23세 이하 선수들이 선발됐고 23세 초과의 와일드카드는 손흥민, 조현우, 황의조가 선발됐다. 기대받았던 백승호, 이강인이 제외됐다.

백승호를 제외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에 대해서 "백승호는 굉장히 열심히 했고 좋은 기량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부상을 당했고 회복 여부가 불분명하고 회복이 되어도 현지의 더위가 있어 회복이 쉽지 않다고 봐서 제외했다"고 설명했다.

아직 17세밖에 되지 않았지만 놀라운 잠재력과 기량을 보여주고 있는 이강인(발렌시아)을 발탁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김 감독은 "이강인도 사실 직접 체크해보고 싶었다. 구단에 협조 요청을 했고 인도네시아 전지훈련에 참여시키려 했지만 구단에서 유소년 정책상 불가능하다고 했다"면서 "결국 기량을 비교하면서 평가해보고 싶었지만 직접 평가해보지 않은 선수를 큰 대회에 선발하는 것은 무리가 있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이강인에 대해 "2020년 도쿄 올림픽에서는 최고의 선수로 거듭나지 않을까 싶다"면서 기대를 드러냈다.

남자 대표팀은 오는 31일 경기도 파주트레이닝센터에 집결한다. 자카르타 아시안게임은 공식적으로 8월 18일부터 9월 2일까지 열리지만 축구종목의 경우 빡빡한 일정으로 인해 남자대표팀은 먼저 경기를 가진다. 아시안게임 대표팀은 8월 9일 이라크 아시안게임 대표팀과 국내에서 평가전을 가진 후 8월 10일 출국한다.

  • ⓒ대한축구협회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대표팀 명단(20인)

-골키퍼 : 조현우(대구) 송범근(전북)
-수비수 : 황현수(FC서울) 정태욱(제주) 김민재(전북) 김진야(인천) 조유민(수원FC) 김문환(부산) 이시영(성남)
-미드필더 : 이승모(광주) 장윤호(전북) 김건웅(울산) 황인범(아산) 김정민(FC리페링) 이진현(포항)
-공격수 : 황의조(감바 오사카) 손흥민(토트넘 훗스퍼) 나상호(광주) 황희찬(레드불 잘츠부르크) 이승우(헬라스 베로나)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6 10:54:29   수정시간 : 2018/07/16 11:07:1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