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안정환 MBC 해설위원의 장현수에 대한 일침이 축구팬들에게 공감을 사고 있다.

한국은 24일 진행된 멕시코와의 2차전에서 장현수의 연이은 태클 실수로 득점을 내줬다.

이를 지켜보던 안정환은 "전반전도 그렇고 지금도 그렇고 태클을 해야될 타이밍에 해야 하는데, 하지 말아야 할 타이밍에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후반전 추가 실점에는 "상대가 슈팅하기도 전에 태클을 하면 어떡하냐. 공격수는 그것을 기다리고 있다"라며 "태클은 무책임한 회피일 수도 있다. 타이밍을 잘 가지고 가야한다"고 일침을 날렸다.

한편, 한국은 오는 27일 세계 랭킹 1위 독일과 3차전을 치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25 10:33:2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