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이란전에 나설 스페인 축구대표팀의 선발라인업이 공개됐다. 포르투갈전과 비교하면 2명이 바뀌었다.

스페인은 21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각)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8 FIFA(국제축구연맹)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B조 2차전에서 이란과 격돌한다.

포르투갈전에서 멀티골을 터뜨렸던 디에고 코스타(AT마드리드)가 선봉에 나선다.

그 뒤를 루카스 바스케스와 이스코(이상 레알 마드리드) 다비드 실바(맨체스터 시티)가 받치는 4-2-3-1 전형이다.

중원에서는 안드레스 이니에스타(빗셀 고베)와 세르히오 부스케츠(바르셀로나)가 호흡을 맞춘다.

호르디 알바와 헤라르드 피케(이상 바르셀로나) 세르히오 라모스, 다니 카르바할(이상 레알 마드리드)이 수비라인을, 다비드 데 헤아(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골문을 각각 지킨다.

지난 포르투갈전과 비교하면 나초 페르난데스(레알 마드리드)와 코케(AT마드리드)가 선발진에서 빠지고, 카르바할과 바스케스가 대신 선발 기회를 잡았다.

두 팀의 맞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스페인은 승점 1점, 이란은 승점 3점으로 각각 조 3위와 2위에 올라 있다.

스페인과 이란의 경기는 KBS2TV와 SBS를 통해 생중계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21 02:16:5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