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아이슬란드전을 앞둔 아르헨티나 축구대표팀이 선발명단을 미리 공개했다.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와 세르히오 아구에로(맨체스터 시티)가 동시에 출격한다.

아르헨티나 축구협회는 16일 오후 10시(이하 한국시각) 러시아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8 FIFA(국제축구연맹)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D조 1차전을 앞두고 선발명단을 미리 공개했다.

통상적으로 경기 한 시간 전에 발표하는 것이 원칙이지만, 아르헨티나는 일찌감치 선발명단을 공개하는 선택지를 냈다.

이날 아르헨티나는 아구에로를 필두로 앙헬 디 마리아(파리생제르망)와 메시, 막시밀리아노 메사(인데펜디엔테)가 2선에 포진하는 4-2-3-1 전형을 가동한다.

중원에서는 루카스 비글리아(AC밀란)와 하비에르 마스체라노(허베이 화샤)가 호흡을 맞춘다.

니콜라스 타글리아피코(아약스)와 마르코스 로호(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니콜라스 오타멘디(맨시티) 에두아르도 살비오(벤피카)는 수비라인을, 윌리 카바에로(첼시)는 골문을 각각 지킨다.

피파랭킹에서는 아르헨티나(5위)가 아이슬란드(22위)에 앞서 있다. 두 팀의 맞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르헨티나와 아이슬란드전은 MBC와 SBS를 통해 생중계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6 19:42:2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