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 FC바젤간의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경기가 맨시티의 전반 18분만에 2득점으로 맨시티가 앞서고 있다.

맨시티는 14일(이하 한국시각) 오전 4시 45분 스위스 바젤 상크트 야콥 파크에서 열린 2017~18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바젤과의 원정경기에서 전반 18분만에 2-0으로 앞서고 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특유의 4-3-3 포메이션에 세르히오 아게로, 케빈 데브루잉 등 베스트 멤버를 총출동시켰다. 그리고 전반 14분만에 귄도간이 선제골을 넣더니 전반 18분에는 베르나르두 실바가 추가골을 넣으며 확실한 우위를 점했다.

같은 시각 열린 토트넘과 유벤투스의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경기도 경기 시작 9분만에 유벤투스가 2골을 넣으며 14일 열린 16강 1차전 2경기 모두 이른 2골이 나오며 경기가 기울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4 05:12:53   수정시간 : 2018/02/14 05:44:1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