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대한축구협회 제공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일본전에 나설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의 선발라인업이 공개됐다. 일본 이적을 앞둔 이민아(인천현대제철)가 공격의 중심에 선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8일 오후 6시 55분 일본 소가 스포츠파크에서 열리는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 1차전에서 일본과 격돌한다.

한국은 유영아(구미스포츠토토)가 최전방 공격수로 나서는 4-2-3-1 전형을 가동한다.

2선에는 이민아를 중심으로 한채린(경북위덕대) 강유미(화천KSPO)가 좌-우측 측면에 포진한다.

‘캡틴’ 조소현과 이영주(이상 인천현대제철)는 중원에서 호흡을 맞춘다.

  • 대한축구협회 제공
수비라인은 이은미 신담영(이상 수원FMC) 김도연 장슬기가, 골문은 김정미(이상 인천현대제철)가 각각 지킨다.

피파랭킹 15위인 한국은 일본(8위)에 비해 7계단 낮다. 역대전적에서도 4승9무14패로 열세.

그러나 최근 2013년 7월 이후 3차례 맞대결에서는 2승1무로 앞서 있다.

여자축구 한일전은 SPOTV를 통해 생중계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18:01:57   수정시간 : 2017/12/08 18:02:12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