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김성태 기자]토트넘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25)이 첼시와의 잉글랜드축구협회(FA) 준결승 선발 명단에서 빠질 것으로 예측됐다.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22일(이하 한국시간) 토트넘과 첼시의 FA컵 4강전(23일 오전 1시15분, 영국 런던 웸블리스타디움) 프리뷰에서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의 스리백 중심의 포메이션을 가동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최전방에는 해리 케인이 서고 좌우 날개에는 델리 알리와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중원에는 무사 뎀벨레, 빅터 완야마, 벤 데이비스, 카일 워커가 나선다.

수비에서는 왼쪽부터 얀 베르통언, 토비 알데르베이럴트, 에릭 다이어가 포진할 것으로 예상했다. 가디언이 예상한 포메이션으로만 보면 손흥민은 후반에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손흥민은 지난 15일 본머스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홈경기에서 1-0으로 앞서던 전반 19분 추가골을 성공시키면서 차범근 전 수원 삼성 감독이 보유한 한국 선수 유럽축구 한 시즌 최다골(19골)과 동률을 기록했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2 13:54:16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