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 조민욱 기자] 고려대 언론인교우회는 '제27회 장한 고대 언론인상' 수상자로 이충재 한국일보 주필, 안재승 한겨레신문 논설실장, 오승훈 문화일보 편집국장, 송경철 YTN 앵커를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라임펀드 환매중단 사태에 관한 연속 보도로 한국기자상을 수상한 조진형 한국경제 기자는 특별상을 수상한다.

시상식은 오는 30일 오후 3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01 15:43:0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