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텔레그램 'n번방'의 운영자 조주빈이 손석희 JTBC 대표이사를 살해하겠다고 협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한 매체에 따르면 조주빈은 프리랜서 기자 김웅의 사주를 받아 손석희 사장에게 "돈을 내놓지 않으면 가족을 테러하겠다"고 사기를 친 것으로 알려졌다.

조주빈은 손석희 사장의 가족 사진과 주민등록번호 등을 보내며 "언제든 벽돌 하나면 된다. 연변에서 사람을 쓰겠다"는 말을 서슴지 않고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손석희 사장은 이에 불안을 느꼈고 일부 금액을 송금하기도 했다. 조주빈은 돈을 받고 잠적했다.

한편, 조주빈은 25일 검찰 송치 과정에서 손석희 사장에 대한 뜬금없는 사과로 의아함을 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5 12:52:5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