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임지현 임블리 사진=조은정 기자 new@hankooki.com
강용석 변호사가 유명 쇼핑몰 ‘임블리’ 임지현 상무에 대한 폭탄 발언으로 연일 이슈를 모으고 있다.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임블리씨가 굉장히 어려서부터 어떤 분과 동거를 했고 그 분(A씨)이 (임지현의) 생활비, 학비, 동생들 학비를 다 대줬다. 카페도 차려줬고, 성형수술비까지 대줬다"며 "그러다 헤어지자 그분이 힘들어지면서 (임지현에게) '돈을 돌려 달라'고 법정소송까지 갔다. 일종의 '빚투'였다"고 주장했다.

임지현의 남편이자 '임블리'를 운영 중인 부건에프엔씨 박준성 대표이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강용석 변호사의 주장을 정면으로 반박했다.

임지현 남편은 "강씨가 지현이에 대해 얘기한 내용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 당시 지현이 전 남자친구의 변호사였던 강씨가 저렇게 방송을 통해 얘기하고 낄낄대는 모습에 분노가 치밀어 오른다"고 밝혔다.

이어 "지현(아내 임지현)이는 A 씨와 성인이 된 이후 교제를 시작했으며 동거한 사실도 없다. 지현이와 동생들은 학비를 A 씨로부터 지원받은 사실 또한 없다. 입에 담기도 싫고 반박할 가치조차 없는 이 모든 말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0 07:07:19   수정시간 : 2019/04/20 07:36:4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