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연합뉴스
15일 충남 서해안에 강한 바람이 불어 제철소 지붕이 날아가는 피해가 발생했다.

이날 오후 4시 30분쯤 충남 당진시 송악읍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제품 출하장의 슬레이트 지붕이 강한 바람에 휩쓸려 부두 쪽으로 날아갔다.

당시 상황을 담은 영상을 보면 마치 토네이도를 연상케 하는 강한 바람이 순식간에 제철소 건물을 덮친다. 이에 슬레이트 지붕 조각 수십개가 부서져 회오리 모양으로 솟구쳤다.

강한 바람에 건물 주변에 주차된 차량도 움직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현재까지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며 "차량이 파손되고 펜스가 넘어지는 등의 피해가 발생했는데 정확한 피해 규모는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5 22:42:10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