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신동욱 트위터
공화당 신동욱 총재가 이번엔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비판했다.

4일 신 총재는 자신의 SNS에 "손혜원 '신재민 저격글 삭제' 논란, 방귀 뀌고 성내다 들킨 꼴이고 내로남불의 민낯 드러난 꼴이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목숨 갖고 장난치는 꼴이고 삐뚤어진 인격체 꼴이다"라며 "인간의 기본적인 예의 없는 꼴이고 자기한테 유리하면 의인이고 불리하면 도박꾼 꼴이다. 머리에 꽃 꽂고 배회하는 꼴이고 홍준표보다 한수 위 꼴"이라고 일갈했다.

앞서 이날 손 의원은 SNS에 "신재민씨 관련 글을 올린 것은 순수한 공익제보자라기 보다 심각한 문제가 많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라고 말한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05 07:00:4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