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메르스 환자 발생 / 사진=연합뉴스
메르스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쿠웨이트 출장을 다녀온 61세 남성이 중동호흡기 증후군, 메르스 확진을 받아 현재 서울시내 국가지정 격리병동에 입원 치료중이라고 밝혔다.

이 남성은 지난 달 16일 부터 이달 6일까지 업무차 쿠웨이트 출장을 다녀왔으며, 지난 7일 귀국했다. 이후 발열과 가래 등의 증상을 보였으며, 8일 오후 4시쯤 메르스 확진 판정이 내려진 것으로 알려졌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8 18:32:3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