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아름 선수 / 사진=연합뉴스
이아름 선수의 음주운전 사실이 적발된 가운데 팬들의 쓴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6일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이아름을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아름은 지난달 28일 오전 1시35분께 수원시청 인근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151%의 만취 상태로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다.

한편 이아름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태권도 여자 57kg급 은메달을 따낸 바 있다. 당시 대표팀 김종기 감독은 "이아름이 두 달 전 불치병 진단을 받았다. 이번 경기에서 주사를 맞으며 견뎠다"고 말해 국민들로부터 더 큰 응원을 받기도 했다. 정확한 병명은 알려지지 않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7 08:30:4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