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안희정 전 충남지사/ 사진=YTN 캡처
비서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가 첫 재판에 출석했다.

안희정 전 지사는 2일 오전 11시께 서부지법 청사에 모습을 드러냈다. 안희정 전 지사는 혐의를 부인하는지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은 채 법정으로 들어갔다.

이날 안희정 전 지사로부터 성폭력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한 전 충남도 정무비서 김지은 씨도 방청을 위해 법정을 방문했다.

한편 안희정 전 지사는 지난해 7월부터 올해 2월까지 김지은 씨를 상대로 업무상 위력에 의한 간음 4회, 강제추행 5회, 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 1회를 저지른 혐의로 4월 11일 불구속 기소됐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02 13:30:06   수정시간 : 2018/07/02 13:31:00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