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서울 은평구 수색동 디지털미디어시티역 경의중앙선 전경 사진=카카오 제공
코레일 경의중앙선이 지연 운행 중이다.

17일 오전 4시 30분 경 경기도 남양주시 경의중앙선 팔당역에서 서울 방면으로 향하던 열차가 낙뢰로 운행을 중단했다. 경의중앙선 측은 "새벽의 갑작스런 폭우와 낙뢰로 인하여 구리~도심 간 전차선이 단전"이라며 지연 이유를 설명했다.

코레일 측은 긴급 복구 작업에 나섰으나 지연돼 경의중앙선 열차 운행에 큰 차질을 빚었다. 코레일은 "바쁜신 고객님께서는 타 교통수단을 이용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밝히는가 하면 일부 구간에 셔틀버스를 투입해 승객을 수송했다.

이에 경의중앙선 이용 승객들은 SNS를 통해 "경의중앙선은 진짜 노답" "대책이 시급해" "경의중앙선 8시 15분에 정상복구 됐다며 지금 30분째 기다리고 있음" "장담컨대 경의중앙선은 진짜 최악의 열차" "경의중앙선 진심 신문고감"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09:20:2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