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라돈침대' 언급 / 사진=신동욱 공화당 총재 트위터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라돈침대 논란에 자신의 의견을 밝혔다.

17일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방사능 침대 '라돈침대' 파문에 방안의 세월호 꼴이고 잠자다 황천길 가는 꼴이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침대는 과학이 아니라 라돈 꼴이다"라며 라돈침대 논란에 분노했다.

한편 지난 3일 국내 유명 침대업체인 대진침대 일부 제품에서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후 17일 대진침대에 사용된 모나자이트 등 자연방사능 방출 특성이 있는 희토류 광물질이 침대에 사용돼 문제가 된 것이 이번이 처음이 아닌 것으로 확인돼 또 한 번 화제에 올랐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08:55:2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