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뉴스룸'
더불어민주당이 5일 오후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소집해 수행비서 성폭행 및 성추행 의혹에 휩싸인 안희정 충남지사와 관련한 대책을 논의 중이다.

민주당은 이날 오후 9시부터 국회 본청 당 대표실에서 안 지사와 관련한 대응책을 논의하기 위한 비공개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열리는 긴급 최고위원회의에서는 안 지사의 성폭행·성추행과 관련한 당 차원의 대응책 및 당 소속인 안 지사에 대한 징계절차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충남도 각국 실국장들은 내일(6일) 아침 긴급회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충남도 정무비서인 김지은 씨가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안 지사의 수행비서 시절이던 지난해 6월부터 8개월동안 4차례에 걸쳐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05 21:48:0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