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용의자 한정민이 수사가 공개수사로 전환됐다.

한정민은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여성 살인 용의자로 지목된 인물로 지난 8일 게스트하우스에서 투숙 중이던 여성 A씨(26)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특히 CCTV에 찍힌 그를 보면 공항 면세점 쇼핑백을 들고 웃으며 전화통화하고 있어 충격을 안기고 있다.

한편, 제주동부경찰서는 한정민을 잡기 위해 현상금 500만 원을 걸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3 17:06:2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