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포항 지진 피해를 입은 한동대학교/ 사진=SBS 캡처
경북 포항시 인근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에서 건물 외벽이 무너지는 사고가 일어났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규모 5.5 지진이 발생했다. 현재 온라인상에서는 포항 뿐 아니라 서울, 부산 등 전국 곳곳에 지진 여파를 감지했다는 제보가 속출하고 있다.

이 가운데 포항시 북구 흥해읍에 위치한 한동대학교에서는 건물 외벽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다. 지진으로 인해 한 건물 외벽이 무너져 벽돌이 쏟아졌고, 이에 놀란 한동대 학생들은 야외 운동장으로 급히 대피했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밖에도 포항 시내 곳곳에서 유리창이 깨지거나 진열된 물건이 쏟아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 신고가 잇따르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5 16:24:1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