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스포츠한국 DB
[스포츠한국 속보팀] 경북 포항에서 규모 5.5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은 15일 오후 2시 30분 "11-15 14:29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 규모 5.5 지진 발생. 여진 등 안전에 주의바랍니다"는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했다. 진앙은 북위 36.10도, 동경 129.37도로 포항의 일부 아파트에서는 긴급 대피 행렬이 이어졌으며 포항시와 소방당국은 피해 상황을 파악 중이다.

이날 포항 외에도 부산, 대구, 대전, 세종, 천안 등지에서도 수초간 흔들림이 감지됐다. 뿐만 아니라 광화문 등 서울 곳곳에서도 지진이 감지됐으며 시민들은 SNS를 통해 "재난문자 보는데 흔들흔들" "내륙에서 5.5 지진이라니 이 정도면 서울에도 여진 올 듯" "인천인데 작게 느꼈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5 14:52:2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